한국문화예술신문
[tv] 걸그룹 '허리케인팝' 중국 팬 반응 '한류 장풍'
기자 : 박종희 날짜 : 2012-01-21 (토) 10:10



걸그룹 '허리케인팝'이 중국에서 쇼케이스 후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


허리케인팝 소속사 크롬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난 1월 11일 중국 절강성 항저우에서 기자회견과 쇼케이스 행사 후 각종 TV 출연 요청과 음악 프로그램 섭외 문의가 쏟아지고 있다.

특히, 중국에서의 KBS라고 할 수 있는 국영 신화통신 등 현지 메이저 언론사들이 쇼케이스에서 허리케인팝의 무대를 본 후 '한류 장풍 파워' 라며 높은 기대감을 보였다. 현지 측 사람들은 허리케인팝에 대한 중국 언론의 취재 열기는 국빈대우급이라고 알려져 눈길을 모은다.

크롬엔터테인먼트 측은 "중국 현지 언론과 팬들이 허리케인팝에 대해 이렇게 높은 관심을 보일지 몰랐다. 허리케인팝 멤버들의 중국드라마 '카레캠퍼스' 출연 논의차 현지를 방문하면서 자연스럽게 조기 쇼케이스와 활동 요청이 폭주했다. 때문에 한국 데뷔(2012년 5월~6월) 전 먼저 중국에서 활동하게 됐다. 앞으로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만능엔터테이너 걸그룹이란 애칭을 듣고 싶다." 라는 소감을 밝혔다.

한편, 중국에서 먼저 성공적으로 데뷔 무대를 가진 허리케인팝은 여성5인조 걸그룹(초아·소율·세랑·금미·엘린)이다. 멤버들은 그 동안 가수활동에 필요한 보컬, 안무 트레이닝 외에도 연기와 어학 등 다방면에 공을 들였다. 타이틀 곡 'Bing Bing'(빙빙)은 디베이스 멤버 송지훈이 프로듀싱했다. 70,80년 대 발랄한 복고풍 음악을 현대에 맞게 재해석했다.

팀명 '허리케인팝' 은 '팝' 이라는 단어가 갖고 있는 대중음악과 거대한 돌풍을 상징하는 단어를 조합했다.

걸그룹 '허리케인팝'은 가수 활동 외에도 CF, 연기 MC 등 다양한 엔터테이너로 활동할 예정이다. 당분간 중국에서 가수와 연기자 활동을 병행할 예정이다. 중국 쇼케이스와 기자회견 다음날인 12일 허리케인팝 멤버들은 드라마 '카레캠퍼스' 첫 촬영을 시작했다. 소속사에 따르면, 멤버 모두 드라마에 출연하며 2명은 대학에서 연기 전공자 출신답게 비중있는 배역을 맡았다.

허리케인팝의 국내 데뷔는 2012년 상반기로 일정을 잡고 있다.    [한국문화예술신문=박종희 기자] wsnews@hanmail.net




홈페이지 전문업체 - 오케이웹


   

 
miwit.com sir.co.kr DNS Powered by DNSEver.com
발행인:우성봉 / 편집인: 박찬보 / 발행일자 :2004년 3월10일 / 등록번호:서울 다 06269
주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경욱
Copyright ⓒ 한국문화예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