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공원 내 장애인용 화장실, 안전사고 위험 및 이용불편 크다
기자 : 임미화 날짜 : 2012-04-19 (목) 12:01
공원에 설치된 장애인용 화장실이 법령에 정한 시설기준을 제대로 지키지 않아 안전사고의 위험과 이용자 불편이 매우 큰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소비자원(원장 김영신, www.kca.go.kr) 소비자안전센터가 수도권 공원 내 장애인용 화장실 30곳을 조사한 결과, 현행법에 명시된 시설기준 중 1개 이상 위반한 곳이 86.7%(26곳)에 달했다.
 
화장실의 입구시설·안내시설·내부공간·바닥타일 등에 대한 이번 조사 결과, 주출입구 노면상태가 불량하거나 장애물이 있어 접근하기 불편한 화장실이 10곳(33.3%), 점자표시 또는 점형블록과 같은 안내표시가 미흡한 곳은 22곳(73.3%)이나 되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또한 주출입구의 폭이 기준에 미달한 곳이 7곳(23.3%)이었다.
 
이밖에 화장실 안전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바닥타일의 경우, 물기가 있는 상태에서 미끄럼방지 기능이 없는 곳이 10곳(33.3%)으로 조사되어, 안전사고의 위험이 큰 것으로 파악됐다.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결과를 바탕으로 시설기준에 부적합한 장애인용 화장실에 대해서는 관할 지방자치단체에 개보수를 권고하고, 보건복지부에는 미끄럼방지를 위한 바닥타일 안전기준 등을 마련할 것을 건의할 예정이다.

출처: 한국소비자원
홈페이지: http://www.kca.go.kr


홈페이지 전문업체 - 오케이웹


   

 
miwit.com sir.co.kr DNS Powered by DNSEver.com
발행인:우성봉 / 편집인: 박찬보 / 발행일자 :2004년 3월10일 / 등록번호:서울 다 06269
주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경욱
Copyright ⓒ 한국문화예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