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랑콤-마리끌레르, 유진ㆍ이요원 등 셀러브리티 7인 선정
기자 : 김민준 날짜 : 2012-08-31 (금) 05:51


【한국문화예술=김민준 기자】랑콤과 마리끌레르가 국내에서 눈이 아름다운 7명의 여성 셀러브리티를 선정해 '아름다운 눈' 을 주제로 한 화보를 공개했다.

선정된 7명의 셀러브리티는 배우 유진, 배우 이요원, 모델 송경아, 모델 이지연, 뮤지컬 배우 최정원, 배우 전혜진, 포토그래퍼 조선희로 각 분야에서 맹활약을 떨치고 있는 여성 인사들이다.

이들은 각자 생각하는 아름다운 눈에 대한 정의와 누구보다 매력적인 눈을 유지하는 본인만의 노하우를 화보에 담았다.

랑콤의 뷰티멘토 유진은 자신만의 철저한 피부와 눈가 관리법에 대해 "평소 피곤하면 유난히 짙어지는 다크서클이 고민" 이라며 "요가나 스트레칭으로 몸 속 순환을 도와 맑은 피부톤을 유지하려고 노력한다. 랑콤의 제니피끄 아이 라이트 펄은 제품을 바르며 마사지할 수 있는 어플리케이터가 들어 있어 화사하고 매끈한 눈가 피부 유지에 더욱 도움이 된다." 라고 말했다.

'마의' 라는 사극 드라마로 곧 컴백할 예정인 배우 이요원은 "눈은 그 사람의 경험과 연륜이 드러나는 하나의 매개체" 라며 "나이가 들더라도 눈가에 자연스럽게 드러나는 빛과 화사함, 배우로써의 진정성이 카메라 앞에서 연기를 하는데 있어 없어서는 안될 부분이라고 생각한다." 라고 밝혔다.

뮤지컬계의 디바 최정원은 "무대 위에서 관객과 소통할 때 가장 큰 역할을 하는 것이 눈이기 때문에, 늘 살아있는 눈빛과 젊은 눈가를 유지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고 말했다.

생기 넘치는 눈이 주는 첫인상을 중요하게 생각한다는 배우 전혜진은 "평소 얼굴에 열이 많아서 화장품을 냉장고에 넣고 사용하는데, 제니피끄 아이 라이트 펄은 바르는 순간 쿨링 효과를 주기 때문에 애용한다." 고 전했다.

모델 송경아는 "쌍꺼풀 없는 눈 때문에 꾸준히 눈의 표정을 살리는 노력을 해온 것이 모델로서의 인생과 눈매를 360도 변화하게 만들 수 있었던 것 같다." 며 "제니피끄 아이 라이트 펄은 주름이나 눈가 처짐 같은 눈가에 관한 모든 고민을 한번에 해결할 수 있기 때문에 매일 바르고 있다." 고 말했다.

모델 이지연은 "이전에는 눈을 사진 속에서 나를 예뻐 보이게 하는 수단으로만 생각했었는데, 이제는 눈을 통해 내면의 진정한 아름다움을 표현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 고 말했다.

포토그래퍼 조선희는 "사진에서는 눈이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 특히 촉촉해 보이는 눈은 카메라 속에서 360도로 다양한 변화를 표현할 수 있어 훨씬 깊이 있는 사진이 완성된다." 며 "제니피끄 아이 라이트 펄은 민감해서 손으로 마사지하기 힘들었던 눈가의 모든 부위를 360도 섬세하게 관리할 수 있어서 좋다." 라고 말했다.

이번 화보는 랑콤의 '제니피끄 아이 라이트 펄' 출시를 기념해 제작됐으며, 마리끌레르 9월호에 공개됐다.

한편 '제니피끄 아이 라이트 펄' 은 제니피끄의 혁신적인 성분을 그대로 담은 랑콤 최초의 아이 에센스다. 360도 회전하는 어플리케이터가 내장돼 있어서 눈가 주름, 처짐, 칙칙함 등 10여 가지 눈가 고민을 해결해 준다는 관계자의 전언.

[한국문화예술 김민준 기자] wsnews@hanmail.net  T. 02-516-7439



홈페이지 전문업체 - 오케이웹


   

 
miwit.com sir.co.kr DNS Powered by DNSEver.com
발행인:우성봉 / 편집인: 박찬보 / 발행일자 :2004년 3월10일 / 등록번호:서울 다 06269
주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경욱
Copyright ⓒ 한국문화예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