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2021년 추석 민생안정대책 주요 내용은?
기자 : 마민석 기… 날짜 : 2021-08-29 (일) 18:32


 

장보기 걱정 덜고! 서민과 함께하고! 국민이 안심하고! 지역경제 지키는!

2021년 추석 민생안정대책 알려드립니다.

장바구니 물가걱정 더는 넉넉한 명절

- ··수산물 체감물가 안정에 총력을 기울이겠습니다.

16대 성수품 공급 평시대비 1.4배 확대(’201.3) 1주일 조기 공급(추석 3주전)

계란··돼지고기 쌀은 수입확대 등 추가 대응 추진

- “가격·원산지·위생분야 소비자 보호를 강화하겠습니다.

성수품·선물세트 가격 알뜰소비정보 제공 확대

원산지 관련 부정유통행위 특별단속 실시

성수품 및 수입먹거리 관련 위생점검·관리 강화

- 하반기 중 핵심생계비 절감 노력을 지속하겠습니다.

보금자리론 서민우대프로그램 추석 직후 시행(9.27~)

휴대폰 구매 시유통점 추가지원금 한도 상향 추진(1530%)

서민·취약계층과 함께하는 따뜻한 명절

- 소상공인·중소기업 위기극복을 전방위 지원하겠습니다.

재정 : 희망회복자금 추석 전 90% 이상 지원목표

세정 : 부가세·종소세 납부기한 3개월 연장

금융 : 명절 전후 41조원이상 신규 금융지원

기타 : 사회보험료·공과금 납부유예 3개월 추가 연장

- 코로나 재확산에 따른 고용시장 영향을 최소화하겠습니다.

2차 추경 일자리사업 본격 채용(9월초~)

국민취업지원제도 지원대상 확대(9~)

- 취약계층 생계지원확대, 사각지대를 최소화하겠습니다.

버스·택시기사 지원금 등 2차 추경 소득지원사업 신속 추진

20년 귀속 근로·자녀장려금 1개월 조기지급(98월말)

연휴 중 취약계층 복지서비스 지속 제공

- 명절 계기 소외계층에 나눔과 배려를 확대하겠습니다.

추석맞이 기부캠페인 전개 및 다양한 기부 인센티브지원

[공직자 착한선물 나눔 캠페인] 시행(우리 농축산물 구매 취약계층 전달)

국민이 안심하고 보내는 안전한 명절

- 추석 중 빈틈없는 방역·의료대응 체계를 유지하겠습니다.

추석연휴 전까지 국민 70%(3,600만명) 1차접종 완료 목표

선별진료소(260개소) 정상운영 및 임시 선별검사소 추가 설치

코로나19 치료병원(139개소) 및 생활치료센터(79개소) 상시 운영

- “온택트 명절을 지원하겠습니다. (방역상황 보아가며 추진)

온택트 명절 보내기 프로그램교육

국공립비대면 문화예술 콘텐츠 통합제공

추석연휴 무료 영상통화 지원

소상공인·자영업자 추가데이터 제공(50GB)

- 재난·재해 등 부문별 안전관리에 빈틈 없도록 하겠습니다.

[3대 안전조치 현장점검의 날](2·4주 수요일) 운영

고위험 다중이용시설 등 1,200개소 특별안전점검 추진(9.1~22)

방역과 조화 속에 지역경제 지키는 든든한 명절

모든 오프라인 행사는 방역상황 보아가며 추진

- 농축수산물 소비촉진으로 농어가 경영안정을 도모하겠습니다.

농축수산물 할인쿠폰(2~30% 할인, 최대 2만원) 등을 집중활용하여 추석맞이 대대적인 할인행사 개최

(추석성수품 농축수산물 할인대전, 우체국쇼핑 선물대전)

- 비대면 중심 전통시장·골목시장 활력을 제고하겠습니다.

9월 중 비대면 외식 할인쿠폰(200억원) 재개

온누리상품권 지원확대 및 지역사랑상품권 발행규모 확대

- 방역 안정 시 취약부문 내수복원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습니다.

국민지원금 및 상생소비지원금 지급준비

소비쿠폰·바우처 사업재개 시 세부추진계획 마련

대규모 소비행사(코세페, 크리스마스마켓 등) 개최 검토

추석, 서민생활 안정기반을 공고화하고 코로나 위기극복의 전환점을 마련하는데 정책 역량을 집중하겠습니다.

[출처] 대한민국 정책브리핑(www.korea.kr)



홈페이지 전문업체 - 오케이웹


   

 
miwit.com sir.co.kr DNS Powered by DNSEver.com
발행인:우성봉 / 편집인: 박찬보 / 발행일자 :2004년 3월10일 / 등록번호:서울 다 06269
주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경욱
Copyright ⓒ 한국문화예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