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코로나19 위험도 ‘매우 높음’…“확진자는 관리 가능 범위”
기자 : 마민석 기… 날짜 : 2022-03-07 (월) 18:57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
(질병관리청장)이 정례브리핑을 진행하고 있다.

 

미접종자, 3차 접종자 비해 중증 위험 40배 높아예방접종 가장 중요

7일부터 노바백스 예약 접종 시작보유 물량으로 당일 접종도 가능

 

정은경 중앙방역대책본부장(질병관리청장)7일 정례브리핑에서 “31주 차에 주간위험도평가를 실시한 결과, 격리병상 및 재택치료 의료기관 확충으로 확진자는 관리 가능한 범위 내에 있다고 밝혔다.

이어 하지만 중환자실의 병상가동률이 50%를 넘어 지속되고, 최근 60세 이상의 고령층 확진자 규모가 증가하고 있어 위중증환자와 사망자 증가세가 지속되고 있다이런 이유로 전국·수도권·비수도권 모두 위험도 단계를 매우 높음단계로 평가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확진자 규모 증가에 따라서 위중증·사망자도 지속 증가하고 있어 고위험군, 특히 60대 이상 고령층의 보호에 집중하는 것이 매우 중요한 시기라고 강조했다.

이어 미접종자는 3차 접종자에 비해 중증 진행 위험이 약 40배 높다면서 예방접종은 여전히 위중증·사망 예방을 하는 데 가장 중요한 수단이라고 말했다.

정 본부장은 최근에 발생한 위중증·사망자 특성을 분석해 보면, 먼저 60대 이상의 고령층은 40~50대에 비하면 중증화율이 약 30배 높고 치명률은 약 70배가 높았다고 말했다.

또한 “80대 이상의 고령층은 가장 고위험군으로, 80대 이상 어르신들의 건강과 생명 보호를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고혈압, 당뇨, 고도비만, 만성신부전증, 만성호흡기질환 등 기저질환이 있는 경우도 중증 진행 위험이 매우 높다면서 코로나19로 인한 위중증·사망 등 건강 피해를 줄이기 위해 예방접종을 받아주시기 바란다고 밝혔다.

특히 “60대 이상 어르신들과 기저질환자 중에 아직까지 1, 2차 접종 또는 3차 접종을 받지 않으신 분들은 신속하게 예방접종을 받아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외부 활동 시에 보건마스크를 항상 착용하는 등 오미크론 대응 행동수칙을 습관화해 달라인후통, 기침 등 의심증상이 있으면 호흡기 진료 지정 의료기관에서 진료와 검사를 받아보시라고 당부했다.

한편 정 본부장은 “7일부터 노바백스 백신 예약 접종이 시작된다사전예약 누리집을 통해 그동안 예약하신 분들을 대상으로 전국의 12900여 개의 위탁의료기관에서 실시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위탁의료기관이 보유하고 있는 물량을 통해 당일 접종도 가능하다면서 노바백스 외의 백신으로 1차 또는 2차 접종까지 실시한 경우 접종 시에 의학적 사유가 발생했다면 의사 판단에 따라서 2, 3차 접종을 노바백스 백신으로 받는 것도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이에 아직까지 접종을 받으시지 않으신 분들, 또한 2차와 3차 접종을 하지 않으신 분들께서는 노바백스 백신을 활용해서 접종을 받아달라고 거듭 당부했다.

문의 : 중앙방역대책본부 위기소통팀(043-719-9344), 정보분석팀(043-719-7744)



홈페이지 전문업체 - 오케이웹


   

 
miwit.com sir.co.kr DNS Powered by DNSEver.com
발행인:우성봉 / 편집인: 박찬보 / 발행일자 :2004년 3월10일 / 등록번호:서울 다 06269
주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경욱
Copyright ⓒ 한국문화예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