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증상후 8일까지 오미크론 배출…백신접종자, 전파가능성도 감소”
기자 : 마민석 기… 날짜 : 2022-03-17 (목) 19:46


감염성 바이러스 배출기간 조사미접종군 배양양성률, 접종군의 1.56배 수준으로 높아

 

이상원 중앙방역대책본부 역학조사분석단장은 17백신을 접종하게 되면 감염되더라도 중증이나 사망의 가능성이 크게 낮아질 뿐만 아니라, 다른 사람을 감염시킬 가능성도 함께 감소된다고 밝혔다.

또한 확진자에게서 오미크론 변이 바이러스가 배출되는 기간은 증상발현 후 최대 8이라는 조사결과가 나왔다고 말했다.

이날 중앙방역대책본부 정례브리핑에 나선 이 단장은 오미크론 변이 확진자의 바이러스 전파 가능성을 확인하기 위한 감염성 바이러스 배출기간 조사 결과를 설명하면서 이같이 전했다.

이 단장은 이 조사는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돼 발병한 후 배출되는 감염성 바이러스를 시기별 그리고 백신접종 여부에 따라서 배양 정도를 측정한 것이라고 밝혔다.

방역당국은 증상발현 후 14일 이내 접종 281건 및 미접종 277건 등 총 558건 검체를 대상으로 전파 가능성을 조사했다.

이 결과 감염성 바이러스가 배출되는 최대 기간은 증상발현 후 8일까지이며 이 기간 동안 미접종군 배양양성률은 53%로 백신접종군 양성률 34% 대비 1.56배로,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높음을 확인했다.

또한 백신접종군과 미접종군 사이에 감염 가능한 수준의 바이러스 배출 기간에는 차이가 없으나, 동일한 수준의 바이러스 농도에서 백신접종군의 감염성 바이러스 배출이 감소되는 것을 확인했다.

이러한 결과에 대해 이 단장은 이는 백신접종 효과에 따라 접종자의 바이러스 전파 가능성이 미접종자에 비해 감소했음을 의미하며, 백신접종이 전파력 감소에 영향을 주었음을 시사한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백신접종은 바이러스 감염력을 떨어뜨려 전파 가능성을 감소시키기 때문에 백신접종은 꼭 필요하다이번 연구결과를 대외에 발표하고 국내외 연구진들과 공유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문의 :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 위기소통팀(043-719-9344)



홈페이지 전문업체 - 오케이웹


   

 
miwit.com sir.co.kr DNS Powered by DNSEver.com
발행인:우성봉 / 편집인: 박찬보 / 발행일자 :2004년 3월10일 / 등록번호:서울 다 06269
주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경욱
Copyright ⓒ 한국문화예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