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ulture] 왼손 피아니스트 이훈, 피아노 독주회 성료…
기자 : 마민석 기… 날짜 : 2023-06-29 (목) 20:31

왼손 피아니스트 이훈 독주회

기립 박수로 마무리

툴뮤직 소속 왼손 피아니스트 이훈의 독주회가 621일 수요일 오후 730분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에서 개최됐다.
이번 공연에서는 알렉산드르 스크랴빈(Alexander Scriabin)‘Prelude and Nocturne for the Left Hand Op. 9’ 카미유 생상스(Camille Saint-Saëns)‘Six Études pour la main gauche seule Op. 135’ 중국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인 가오핑의 ‘lefTango’ 레오폴드 고도프스키(Leopold Godowsky)가 편곡한 ‘Study on Chopin’s Etude Op. 10 for Left Hand Alone’ 중에 4곡을 연주했다.
이날은 특별히 한국장애예술인협회 방귀희 회장을 비롯한 장애 예술인 관계자들이 이훈의 연주를 감상하기 위해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을 찾았다. 마지막 앙코르곡인 피아니스트 앨버트 헤이 맬럿(Albert Hay Malotte)이 작곡한 주기도문이 끝난 뒤 긴 여운이 남는 감동적인 연주에 기립 박수가 쏟아졌다.
이번 독주회에 참석한 방귀희 회장은 한 손으로 피아노 연주를 한다는 것은 12역을 하는 고도의 기술과 집중력이 요구되는 어려운 작업이라며 그런데 더 신기한 것은 그가 무대에 등장하는 순간부터 연주가 시작된다는 사실이다. 그 순간부터 관객들은 숨죽여 감상하기 때문이라는 감상평을 전했다.
장애 예술인의 활동과 복지를 위해 힘쓰는 국민의힘 김예지 의원은 왼손 피아니스트 이훈의 앞으로 활동에 대해 유일한 장애 예술인 당사자로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에서 활동하면서 늘 장애 예술인들이 국가 문화예술진흥을 위해 이바지하는 당당한 예술인으로 설 수 있도록 입법적, 정책적 기반 마련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본인의 장애를 정체성으로 수용함을 넘어 예술로 자연스럽게 승화해 많은 청중이 이훈 피아니스트만이 가진 메시지를 전달하는 역할을 멋지게 해내고 있음에 무척 자랑스럽게 생각한다. 앞으로의 열정적이며 활발한 연주 활동을 기대하며 응원의 박수를 보낸다고 말했다.
왼손 피아니스트 이훈은 선화예술고등학교 재학 중 유학길에 올라 독일 함부르크 국립음악대학 Diplom-Musicklehrer 과정 뤼베크 국립음악대학 AKA Diplom 과정 졸업 및 반주자 과정을 수료했다. 이후 네덜란드 위트레흐트(Utrecht) 국립예술대학 Tweede Phase 과정을 졸업한 뒤 이탈리아 Le muse 콩쿨, Terme AMA Calabria 콩쿠르 Diploma 수상 등을 거치며 촉망받는 연주자의 길을 걸었다.
하지만 2012년 미국 신시내티 음대에서 박사 과정을 이수하던 중 갑작스러운 뇌졸중으로 쓰러져 왼쪽 뇌의 60%가 손상, 오른쪽 반신 마비는 물론 언어 장애까지 오고 말았다. 그러나 그는 포기하지 않았고 연주 활동을 이어갔다.
이훈의 이런 의지와 노력을 알게 된 신시내티대는 이례적으로 그에게 미국에서 7번의 연주회를 마치면 박사 학위를 수여하겠다는 제안을 해왔고, 수많은 시간을 노력한 그는 결국 조건을 달성해 2017년 영광의 박사 학위(DMA)를 받게 됐다.
피아니스트 이훈은 2020년 롯데콘서트홀에서 진행한 ‘Left MY Hand’ 독주회를 시작으로 포스코 재단 초청 의료진 감사음악회, 예술의전당 인춘아트홀 이훈 피아노 독주회’, 예술의전당 리사이틀홀 대한민국 실내악 작곡 제전등 꾸준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으며, 감동적인 연주를 통해 사람들에게 희망과 용기를 주고 있다.



홈페이지 전문업체 - 오케이웹


   

 
miwit.com sir.co.kr DNS Powered by DNSEver.com
발행인:우성봉 / 편집인: 박찬보 / 발행일자 :2004년 3월10일 / 등록번호:서울 다 06269
주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경욱
Copyright ⓒ 한국문화예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