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ciety] 팀코리아 최장기 후원사 노스페이스, 항저우 아시안게임 ‘팀코리아 공식 단복’ 지원 및 레플리카 출시
기자 : 마민석 기… 날짜 : 2023-09-13 (수) 17:28

노스페이스 팀코리아 시상복 재킷 및 팬츠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단에게 총 15종으로 구성된 팀코리아 공식 단복제공

재킷, 팬츠, 반팔티 및 모자로 구성된 팀코리아 레플리카 컬렉션한정 판매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단 팀코리아(Team Korea)’의 역대 최장기 후원사로서 국가 스포츠 발전에 기여하고 있는 영원아웃도어(대표 성기학)의 노스페이스가 2022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출전하는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단이 착용할 팀코리아 공식 단복을 지원한다.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을 시작으로 10년째 대한체육회 공식 파트너로 활동 중인 영원아웃도어의 노스페이스는 이번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도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단인 팀코리아가 영광의 순간에 함께할 시상용 단복을 비롯해 트레이닝 단복개인 장비15개 품목으로 구성된 팀코리아 공식 단복을 지원한다.
이번 단복은 항저우의 습한 기후에서도 국가대표 선수들이 최상의 컨디션을 유지할 수 있도록 기능성과 착용감이 강화됐고, 영원아웃도어 고유의 혁신 기술인 ‘K-에코테크를 통해 13개 품목에 걸쳐 리사이클링 소재가 적용됐다.
또한 영원아웃도어의 노스페이스는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대한 국민적 관심 제고와 팀코리아의 선전을 기원하며, 재킷·팬츠·반팔티 및 모자로 구성된 팀코리아 레플리카 컬렉션을 출시했다. 전 제품에 리사이클링 소재가 적용된 팀코리아 레플리카 컬렉션은 노스페이스 공식 온라인몰을 비롯해 전국 20여개 노스페이스 주요 매장에서 한정 판매될 예정이다.
항저우 아시안게임 시상대 위에서 팀코리아 선수들과 영광을 함께할 시상용 단복을 모티브로 한 팀코리아 시상복 재킷팀코리아 시상복 팬츠는 특별한 애슬레저룩으로 활용하기 좋은 아이템이다. 냉감 기능과 신축성이 뛰어나 다양한 아웃도어 및 스포츠 활동에서도 편안하고 쾌적한 착용감을 제공해 준다. 전체적으로 팬츠와 재킷의 세련된 흑백 조화가 특징이며, 재킷 오른팔 부분에 태극 문양을, 재킷 등 쪽에 팀코리아 캘리그래피를 디테일로 적용했다. 또한 재킷엔 리사이클링 폴리에스테르 소재를, 팬츠엔 리사이클링 나일론 소재를 각각 적용했다. 항균 처리를 더 해 쾌적한 착용감을 제공해 주는 팀코리아 시상복 반팔티와 통기성을 높인 메시 캡인 팀코리아 모자역시 리사이클링 소재를 적용했고, 다양한 애슬레저룩과 매칭해 코디하기 좋은 아이템이다.
영원아웃도어는 팀코리아 역대 최장기 후원사로 활동하면서 쌓아온 노하우와 차별화된 기술력을 접목한 팀코리아 공식 단복을 다시 한번 선보이게 돼 큰 자긍심을 느낀다며, 많은 국민이 이번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참가할 대한민국 국가대표 선수들의 선전을 응원해주고 다양한 아웃도어 및 스포츠 활동에서 이번에 선보인 팀코리아 레플리카 컬렉션을 폭넓게 활용하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영원아웃도어의 노스페이스는 이번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도 팀코리아를 비롯해, 대한민국 스포츠클라이밍 국가대표팀을 공식 후원하고, 메달 유망주들을 함께 지원하며, 국가대표팀-종목-선수에 대한 트리플 후원을 이어갈 예정이다. 특히 2005년 국내 업계 최초로 창단된 노스페이스 애슬리트팀소속 선수들이 이번 항저우 아시안게임에서의 활약을 예고하고 있다. ‘한국 스포츠클라이밍의 간판서채현 선수를 비롯해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 천종원 선수와 은메달리스트 사솔 선수는 스포츠클라이밍 콤바인 부문에 출전하고, 신예 정지민 선수는 스포츠클라이밍 스피드 부문에 출전할 예정이다.
웹사이트:https://www.thenorthfacekorea.co.kr



홈페이지 전문업체 - 오케이웹


   

 
miwit.com sir.co.kr DNS Powered by DNSEver.com
발행인:우성봉 / 편집인: 박찬보 / 발행일자 :2004년 3월10일 / 등록번호:서울 다 06269
주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경욱
Copyright ⓒ 한국문화예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