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ligion] 총신대 북한 기도모임, '탈북자 구출 모금 운동, 북한인권 사진전 개최'
기자 : 강철민 날짜 : 2014-05-27 (화) 16:11

526- 27 총신 사당캠퍼스에서 탈북자 구출 모금운동 및 북한인권 사진전이 열렸다. 이번 북한인권사진전의 목적은 북한의 실상을 올바르게 알고, 복음통일을 준비하는 청년들과 대한민국 국민이 되기를 바라는 취지로 진행됐다. 사진전과 함께 탈북민구출을 위한 모금운동이 전개됐다.

 

이번 행사는 ‘Holy Kora Network’와 마음을 함께하는 많은 대학생들과 신학생들의 자발적인 기도모임, ‘총신대캠퍼스 북한기도모임에서 주최했다. 앞으로 서울대, 고려대, 성결대, 백석대 등의 많은 대학교와 고등학교들의 캠퍼스에서 연쇄적으로 열릴 예정이다.

 

탈북자 구출 운동의 일환으로 판매되는 집단학살중지(Stop Genocide)’라는 문구가 새겨진 팔찌, 음료수 판매의 수익금과 모금액 전부는 탈북민을 구출하는데 사용된다. 또한 북한인권개선을 위한 중국정권 탈북자 강제북송 중지한국정부 북한인권법 재정 촉구의 서명운동도 아울러 행해졌다.

   

총신대 평생교육원의 이정현 전도사는 "세월호를 보며 4500만 남한국민들이 같은 마음으로 아파하고 울부짖었습니다. 함께 아파하고 슬퍼했습니다. 우리는 다 같은 대한민국 국민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여기에서 너무나 가까운 땅, 북한에 2,300만 명의 북한주민들이 맞아죽고, 얼어 죽고, 굶어 죽어가고 있습니다. 우리와 같은 민족, 같은 동포들이 말입니다"라고 말하며 북한인권 문제에 대한 책임을 강조했다.

 

또한 "우리의 무관심이 그들을 죽도록 방관하고 있는 것입니다. 그래서 우리는 알려야 합니다. 북한 정부의 패역과 잔인함으로 힘없이 죽어가는 우리 동포들의 실상을 말입니다. 더욱이 한국의 개혁신학의 요람인 총신대학교 캠퍼스에서 열리는 이번 행사를 통해, 북한에 대한 마음은 있었지만 어떻게 돕고 알려야 할지 몰라서 머뭇거렸던 숨은 그리스도인들의 참여와 관심이 기대됩니다. 이번 사진전과 모금운동에 동참하여 압제당하고 고통 받고 있는 강도만난 우리 형제들에게 그리스도의 참 사랑을 전 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기 때문입니다"라며 북한인권 문제에 대한 한국교회의 동참과 관심을 호소했다.

   

 

* 북한을 향한 관심과 기도는 선택이 아닌 남한 교회와 성도들에게 맡겨진 책임입니다. 기도와 후원 그리고 섬김으로 함께 동참해 주시길 바랍니다.

(문의 : 이정현전도사 010-3729-4728)



홈페이지 전문업체 - 오케이웹


이름 패스워드
비밀글 (체크하면 글쓴이만 내용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왼쪽의 글자를 입력하세요.
   

 
miwit.com sir.co.kr DNS Powered by DNSEver.com
발행인:우성봉 / 편집인: 박찬보 / 발행일자 :2004년 3월10일 / 등록번호:다00005
주소:서울시 서초구 강남대로 101안길2(잠원동 11-6번지)4층 / TEL:02-546-5742 청소년보호책임자 : 장경욱
Copyright ⓒ 한국문화예술신문사. All rights reserved.